대전대 둔산한방병원, 개원 15주년 기념식
대전대 둔산한방병원, 개원 15주년 기념식

대전대학교 둔산한방병원은 지난 1일 오후 2시 대전대 둔산한방병원 신관 컨퍼런스홀에서 개원 15주년 기념식 행사를 개최했다.

이 날 기념식은 교직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병원사명서 낭독을 시작으로 근속상, 공로상 등 각종 시상과 병원장 기념사 순서로 진행되었다.

한의학을 이끌다, 대전대 둔산한방병원 15년

2부 행사는 개원 15주년을 기념하여 한국소아암재단과 소아암 환우 돕기 기부 행사를 진행하여 그 의미를 더했다.

마지막 3부 행사에서는 수통골 희망 걷기 대회를 통해 교직원들의 화합과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김영일 병원장은 기념사에서 “병원의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해준 교직원 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덕분에 둔산한방병원이 지난 15년 간 활발한 진료 및 연구를 통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고품격 의료 서비스를 통해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더 나아가 한의학의 발전을 선도하는 병원이 될 수 있도록 다함께 노력해주길 당부한다.”고 전했다.


둔산한방병원은 2004년 10월 개원 후 올해 개원 15주년을 맞이했다. 작년 6월 신관 준공과 대전한방병원과의 통합을 통해 대전대학교 한방병원의 전통과 명성을 이어가고 있으며, 10개 센터 22명의 한·양방 전문의가 진료하는 협진 병원이다.

댓글 남기기 (일부 댓글은 승인이 필요할 수도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