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한의약진흥원, 한의약 브랜드 네이밍 공모전 시상식 개최
한국한의약진흥원, 한의약 브랜드 네이밍 공모전 시상식 개최

한국한의약진흥원은 9월 11일 오전 10시 30분 서울 정책본부에서 ‘한의약 세계화를 위한 브랜드 개발 네이밍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하고, 최우수상에 ‘K-Medi’ 선정을 발표하였다.

이번 브랜드 네이밍 공모전은 7월 8일부터 26일까지 3주간 진행됐으며, 해외 전통의약 시장에서 한의약만의 차별성과 정체성을 정립하고 의료로서 한의약의 가치를 세계 시장에 알릴 수 있는 자연 치유적 의학, 사람 중심 의학, 계승과 융합, 미래 의학 등의 네이밍 방향을 제시했다.

한의약 세계화 네이밍 공모전 최우수상 ‘K-Medi’ 선정

국적, 연령 제한 없이 진행된 공모전에는 총 1,086건의 작품이 접수됐으며, 내·외부 전문가들의 1, 2차 심사와 내·외국인 대상 온․오프라인 선호도 조사(서베이 APP, 현장 조사)를 거쳐 최종 4개 네이밍을 선정했다.

최우수상으로 선정된 ‘K-Medi’는 한국의 자부심으로 자리 잡은 KOREA의 K를 사용하여 외국인들도 쉽게 기억할 수 있고, 현존하는 K-pop, K-beauty와 함께 한의약을 세계로 알릴 수 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 수상자 김수진씨는 “한의약의 세계화를 바라는 마음으로 네이밍을 생각하게 됐다”면서 “K-Medi 브랜드가 K-Pop처럼 전 세계에 나아가는데 기여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우수상에는 한의약의 전통을 잇는 주체가 한국(KOREA)임을 각인시킨 동시에 미래성을 함께 도출한 명칭으로 세계로 나아가는 의미를 담은 ‘K-Medicine’이 선정됐다. 장려상에는 약을 뜻하는 Medicine과 한국의 K를 합성하여 한의약의 의미를 직관적으로 담은 ‘MEDI-K’와 단순 치료 의미가 아닌 몸의 기운을 관리해준다는 의미의 ‘K-Medicare’ 두 작품이 선정 되었다.

‘K-Medicine’, ‘MEDI-K’, ‘K-Medicare’ 등 작품 선정

한국한의약진흥원 이응세 원장은 “국민들의 뜨거운 관심과 참여로 한의약의 세계화에 부합되는 다양한 네이밍 아이디어를 알 수 있었고, 최종 결과를 토대로 BI(Brand Identity)의 방향성을 구체화하고 디자인에 반영할 계획”이라면서 “세계 전통의약시장에서 한의약의 경쟁력과 인지도를 높일 수 있는 대표 브랜드를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국한의약진흥원은 한의약의 세계화를 위한 홍보 및 해외 진출 지원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개발된 브랜드는 각종 온·오프라인 홍보물과 국제 행사 등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등의 사업과 연계하여 해외에 알려나갈 계획이다.

댓글 남기기 (일부 댓글은 승인이 필요할 수도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