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나와 연애한다! … 왜??
나는 나와 연애한다! … 왜?? / 이미지 : picjumbo

보건사회연구원은 『2018년 전국 출산력 및 가족보건·복지 실태조사』 에서 이성교제 실태를 다루었다. 특히 현재 이성교제 하고 있지 않다고 응답한 남성 846명과 여성 904명을 대상으로 이성교제를 하고 있지 않은 이유를 깊이있게 알아보았다.

교제하는 이성이 없는 미혼 남성의 33.8%와 미혼 여성의 32.5%는 ‘적당한 상대를 아직 만나지 못했기 때문에’라고 응답하였고, 남성의 20.1%와 여성의 26.2%는 ‘필요성을 아직 느끼지 못하기 때문에’라고 응답하였다.

그리고 남성의 12.2%와 여성의 20.6%는 ‘혼자만의 자유로움과 편함을 잃고 싶지 않기 때문에’라고 응답하였고, 남성의 16.7%와 여성의 15.6%는 ‘지금은 일(또는 학업)에 열중하고 싶기 때문에’ 이성교제를 하고 있지 않다고 응답하였다.

그 외에는 ‘금전적 부담 때문에’와 ‘이성과 잘 사귀지 못하기 때문에’, ‘지금은 취미나 오락을 즐기고 싶기 때문에’ 등의 이유가 있었다. ‘금전적 부담 때문에’라고 응답한 비율은 남성이 9.7%, 여성은 1.5%로 여성에 비해 남성이 이성교제에 있어서 금전적 부담을 상대적으로 더 느끼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다.

고졸 이하의 학력을 가진 남성의 경우는 ‘지금은 취미나 오락을 즐기고 싶기 때문에’라고 응답한 비율이 0.9%로 매우 낮은 특성을 보였고, ‘금전적 부담 때문에’라고 응답한 비율은 13.1%로 상대적으로 높은 특성을 보였다.

또한, 결혼 의향이 있는 남성은 44.3%가 ‘적당한 상대를 아직 만나지 못했기 때문에’ 이성교제를 하지 않고 있다고 응답하였고, 결혼 의향이 없거나 아직 모르겠다는 남성 중 ‘혼자만의 자유로움과 편함을 잃고 싶지 않기 때문에’라고 응답한 비율은 17.0%로 상대적으로 높은 것을 확인할 수 있다. 통계적 유의미성을 제외하고 비율로만 보았을 때, 여성의 경우도 결혼 의향이 없거나 모르겠다는 여성은 ‘혼자만의 자유로움과 편함을 잃고 싶지 않기 때문에’라고 응답한 비율이 24.6%로 상대적으로 높은 경향을 볼 수 있다.

연애 필요성 느끼지 않아 이성교제 하지 않는 경우도 다반사

현재 이성교제를 하고 있지 않은 다양한 이유를 두 가지로 분류해 보면, 필요에 의해서 선택적으로 이성교제를 하고 있지 않은 경우와 선택적이지 않은 이유로 이성교제를 못하고 있다고 볼 수 있는 경우로 나눌 수 있다.

필요성을 못 느끼거나 일이나 학업에 열중하기 위해, 혼자만의 시간이나 취미를 즐기기 위해 이성교제를 하고 있지 않은 경우가 필요에 의해 선택적으로 안 하는 경우로 남성은 51.4%, 여성은 64.1%가 이러한 이유에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적당한 상대를 만나지 못했거나 이성과 잘 사귀지 못하는 경우, 또는 금전적인 이유 등으로 인해 이성교제를 하고 있지 못하는 것에 가까운 이유에 응답한 비율은 남성이 48.6%, 여성이 35.9%로 나타났다.

이성교제를 안 하는 이유에 대해 미혼 여성의 거주지 특성의 경우만 제외하고 남성과 여성의 모든 특성에 따라 유의미한 차이가 나타났다. 농촌에 거주하는 남성의 경우 선택적이지 않은 그 이외의 이유로 이성교제를 못하고 있는 비율이 필요에 의해 선택적으로 안 하는 경우의 비율보다 더 높게 나타났다.

이렇게 필요에 의해 이성교제를 선택적으로 안 하는 경우보다 선택적이지 않은 그 외의 이유로 이성교제를 못하는 비율이 더 높게 나타난 남성의 집단은 30세 이상의 남성, 고졸 이하의 남성, 취업한 남성, 결혼 의향이 있는 남성이었다. 반면, 여성의 경우는 35~39세 여성, 결혼의향이 있는 여성 집단만 필요에 의해 이성교제를 선택적으로 안 하는 경우보다 선택적이지 않은 그 외의 이유로 이성교제를 못하는 비율이 더 높게 나타났다.

특히, 결혼 의향이 없거나 모르겠다고 응답한 여성 집단의 경우는 필요에 의해 선택적으로 이성교제를 하고 있지 않은 비율이 71.1%로 매우 높게 나타나났고, 이는 동일한 조건에 해당하는 남성의 비율인 59.8%보다도 상대적으로 높은 비율임을 확인할 수 있다. 결혼 의향이 없는 경우 여성은 비교적 선택적으로 이성교제를 하지 않는다는 경향을 알 수 있다.

※ 보고서 전체 보기
▷ https://www.kihasa.re.kr/web/publication/research/view.do?division=001&menuId=44&tid=71&bid=12&ano=23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