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르신 건강 위해 발벗고 나선 '한의사 주치의'
어르신 건강 위해 발벗고 나선 '한의사 주치의'

광명시는 주치의 제도를 통해 어르신들의 각종 질환을 예방하고 건강한 노후 생활을 지원한다. 한의사, 방문간호사 전담팀이 직접 경로당을 방문하여 어르신들의 건강관리능력을 향상시키는 ‘경로당 주치의제’를 새롭게 실시할 예정이다.

‘2019년 경로당 주치의제’는 관내 모든 경로당에 한의사 40명과 보건소 경로당 방문간호사가 전담팀이 되어 방문한다. 혈압·혈당 측정 등의 기초검진뿐만 아니라 올해부터 새롭게 노인성 질환별 건강관리법 강의를 실시한다.

시행 첫날 원노온사동 경로당에는 평소 건강과 수명연장에 관심이 많은 어르신들이 많이 참석하여 치매와 뇌졸중 등 각종 질환에 대한 정보를 얻었으며 면역기능개선, 혈액순환개선 방법 등 실천하기 쉬운 건강관리 방법 교육으로 어르신들께 높은 호응을 받았다.

시는 한의사 주치의 방문 이후에도 경로당 전담 간호사가 주기적으로 경로당을 방문해 노인성질환예방교육과 기초 건강관리를 실시하여 노인들이 건강한 노년의 삶을 살 수 있도록 도움을 줄 예정이다.

이날 참석한 어르신은 “오늘 찾아와 유익한 교육을 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지압봉과 교육받은 내용으로 혈액순환을 돕는 지압을 계속 해 건강을 유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로당 주치의제는 2월 11일부터 오는 8월 31일까지 관내 117개소 관내 경로당을 방문하여 어르신들의 건강지킴이 역할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경로당별 자세한 일정은 보건소 건강생활과(02-2680-5549)로 문의하면 된다.

1 COMMENT

댓글 남기기 (일부 댓글은 승인이 필요할 수도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