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료재활로봇산업(Rehabilitation Robot and Business) 심포지엄 개최!
의료재활로봇산업(Rehabilitation Robot and Business) 심포지엄 개최!

국립재활원 의료재활로봇보급사업단에서 11월 28일 오전 10시부터 「제6회 의료재활로봇산업 활성화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장소는 서울 드래곤시티 그랜드볼룸 5층 백두홀이며, 한의사, 의사 등 재활의학 관련 전문가 및 재활로봇 관련 산 · 학 · 연 · 관 관계자 다수가 참석할 것으로 예상된다.

산업통상자원부, 보건복지부, 한국로봇산업진흥원에서 주최하고 국립재활원 의료재활로봇보급사업단에서 주관하는 이번 심포지엄에 참여하기 위해서는 11월 23일까지 사전등록을 마쳐야 한다.

이번 심포지엄에서는 재활 및 의료로봇 사업화 및 성과 활성화를 위한 정보를 공유하며, 의료재활로봇보급사업 홍보 및 재활로봇 사업화 동향을 공유할 계획이다. 의료재활로봇과 관련한 3개의 세션이 진행되며 전시 부스도 운영될 예정으로, 각 분야의 전문가는 최근 산업 동향을 쉽게 파악할 수 있고 일반인 역시다양한 볼거리로 즐길 수 있는 행사다.

○ 의료재활로봇산업 심포지엄 프로그램

  • Session 1 ‘의료재활로봇보급사업 소개’
  • Session 2 ‘의료재활로봇 임상활용 및 성과’
  • Session 3 ‘재활로봇 인허가 및 활성화 방안’

○ 의료재활로봇산업 심포지엄 전시 부스

  • 의료재활로봇(SUBAR, EXOWALK, 배설케어로봇) 전시 예정
관련 글 : 한의사의 안압측정기 등 의료기기 5종 건강보험 적용 임박

언론보도에 따르면 보건복지부는 6일, 최근 진행된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국정감사의 서면 답변서를 통해 “헌법재판소가 결정한 5종의 의료기기를 한의사가 사용 시 건강보험 적용하는 것을 검토할 것”이라고 발표했다. 헌법재판소는 지난 2013년 12월, 안압측정기와 자동안굴절검사기, 세극등현미경, 자동시야측정장비, 청력검사기 등5종의 의료기기에 대하여 “자격있는 의료인인 한의사에게 과학기술의 산물인 의료기기의 사용권한을 부여해야 한다”는 취지의 결정을 내린 바 있다.

댓글 남기기 (일부 댓글은 승인이 필요할 수도 있습니다)